'런닝맨' 진지희X오마이걸 아린X에이티즈 산, '구구즈' 출격..치열한 눈치 전쟁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28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세기말을 예측하는 자와 새천년을 맞이하려는 자들의 치열한 눈치 전쟁이 펼쳐진다.

앞서 ‘런닝맨’은 ‘91학번 이즈백’ 레이스로 화제를 이끈 바 있는데, 최근 진행된 녹화는 1999년 당시의 세기말 콘셉트로 꾸며져 멤버들은 각양각색의 세기말 패션으로 등장했다. 유재석은 당대 최고의 인기 아이돌 ‘H.O.T. 룩’을 선보이는가 하면, 전소민은 더듬이 앞머리가 포인트인 ‘양파 룩’, 하하는 어게인 ‘마이클 잭슨 룩’으로 등장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한, 게스트로 99년생인 진지희X오마이걸 아린X에이티즈 산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정변의 좋은 예’ 진지희는 어떠한 미션이든지 척척 해내는 ‘에이스’ 면모를 뽐내며 승부사 기질을 발휘하는가 하면, ‘청순 비주얼’ 아린은 특유의 해맑음으로 모두를 무장해제 시켰다. 또한 ‘멋의 정석’ 산은 레이스 내내 ‘멋짐 모멘트’를 발산, “스스로 멋있다고 생각한다”, “자기 자신에게 취했다” 등 멤버들의 질투를 한 몸에 받았다.

한편, 이날은 16세기 예언가 노스트라다무스가 지구 종말을 예언한 1999년의 마지막 날로, 이날을 버티면 새천년을 맞이할 수 있다는 내용으로 레이스가 진행됐다. 하지만 새천년맞이를 방해하는 예언자 ‘노스트라’와 ‘다무스’라는 스파이가 존재해 멤버들의 앞날을 가로막는데, 과연 멤버들은 무사히 2000년을 맞이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구구즈 게스트들과 함께하는 ‘세기말 예언자’ 레이스는 28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