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아내 전미라, 꾸미니 제대로 연예인 느낌 "모처럼 운동복 벗고..어색해요"

이미지중앙

전미라 인스타



[헤럴드POP=천윤혜기자]전미라가 화려하게 꾸미고 셀카를 남겼다.

14일 오후 전미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뿌염 할때가 됐군요. 모처럼 운동복 벗고 나가면 다들 한마디씩 해요. 이 모습이 어색 한가봐요. 사실 저도 어색해요ㅋㅋ"라는 글을 남겼다.

그는 이와 함께 셀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미라는 메이크업을 하고 웨이브가 된 머리를 길게 푼 모습.

화려하게 꾸민 전미라는 웬만한 연예인 못지 않은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크고 또렷한 이목구비 또한 인상적이다. 동안 비주얼이 보는 이들의 감탄을 불러모은다.

한편 전미라는 전 국가대표 테니스 선수 생활을 했으며 한국여성스포츠회 이사로 활약한 바 있다. 또한 그는 지난 2006년 가수 윤종신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