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초점]SF9 영빈 "나는 백신 안 맞아도 코로나 안 걸려" 경솔 발언 논란→사과

이미지중앙

SF9 영빈/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조은미 기자]그룹 SF9 영빈이 코로나19 백신 관련 발언에 사과했다.

28일 새벽 영빈은 SF9 공식 팬카페에 "안녕하세요 SF9 영빈입니다"라는 제목의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백신 관련 발언으로 저를 지켜봐 주시는 모든 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라며 "많은 분이 보시는 방송에서 경솔하게 발언한 점 깊이 반성하고 사과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른 시일 내에 백신을 접종하고, 잘못된 생각을 바로잡고, 앞으로 말과 행동에 더욱 조심하고 주의를 기울이겠다. 정말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앞서 영빈은 27일 진행된 네이버 V라이브 방송을 통해 "백신을 맞으면 아프다고 해서 안 맞았다"라고 밝혔다. 그는 "사실 백신 안 맞아도 저는 코로나를 안 걸릴 것 같다"라며 "나는 코로나의 위험에 노출이 안 되어 있다"라는 발언을 했다.

그러면서 "조금 무서운 게 제 주변 사람, 지인 중에 걸린 사람이 많다. 엄청 많다. 걸렸다가 완치한 사람들도 있고, 지금 걸린 사람도 있고, 걸렸다가 나아서 백신 맞고 또 걸린 사람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래서 (백신을) 맞아야 되나? 그런데 맞아도 걸리더라. 그래서 생각을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방송을 보던 팬들은 실시간으로 그의 발언을 지적하기도 했다. 그러자 영빈은 "멤버들이 맞으면 저도 당연히 맞아야 한다. 그런데 멤버들은 아직 건강해서 괜찮은가 보다. 꼭 맞겠다"라고 했다.

영빈의 이 같은 발언은 방송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 확산되었고 뭇매를 맞았다. 이에 영빈은 방송이 종료된 후 얼마 지나지 않은 다음 날 새벽 본인의 발언에 사과했다. 현재 해당 라이브 방송분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영빈이 속한 그룹 SF9은 지난 7월 9번째 미니 앨범 `TURN OVER`를 발매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