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아들 젠과 함께 절복 맞춰 입고 사찰에서 휴양중 "너무 아름다운 곳♥"

이미지중앙

사유리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임의정 기자]
이미지중앙


사유리가 귀여운 아들 젠과 함께 사찰에 방문한 근황을 전했다.

15일 방송인 사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유리는 사진과 함께 "너무 아름다운 곳♥ 사진 찍을 때 잠깐 마스크 벗었어요"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사유리는 한 사찰을 방문해 아들 젠을 품에 안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젠과 함께 절복을 맞춰 입은 사유리의 모습에 눈길이 간다. 또 다른 사진 속에는 목에 염주를 건 젠의 모습이 담겨있다. 잠시 휴양 중인 사유리의 일상이 평온해 보인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4일 일본에서 서양인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아들을 출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현재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