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음식 담을 생각에 신난 주부모드..그릇 고르며 함박웃음

이미지중앙

김나영 스토리

[헤럴드POP=임의정 기자]
이미지중앙


김나영이 소소한 일상으로 팬들과 소통했다.

15일 방송인 김나영은 본인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근황을 담은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김나영은 사진과 함께 특별한 멘트를 하지 않았다.

공개한 사진에서 김나영은 도자기 그릇을 들고 있다. 그릇들을 고르며 신난 김나영의 모습이 마치 천상 주부 같다. 김나영의 소멸 직전의 작은 얼굴과 가느다란 다리 또한 눈길을 끈다. 김나영의 센스 넘치는 패션 감각 또한 돋보인다.

한편 김나영은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JTBC 예능 프로그램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