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미리 딸 이다인, 남심 저격하는 사르르 미소..엄마랑 다르게 예뻐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다인 인스타


견미리 딸 이다인이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8일 배우 이다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봄이다 봄"이라는 게시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다인은 털모자에 니트티를 입은 채 카메라를 향해 윙크를 날리고 있다. 포크를 든 채 환하게 웃고 있는 이다인의 미소에 심장이 사르르 녹는다.

한편 이다인은 2014년 tvN 드라마 '스무살'로 데뷔했다. 이후 KBS 2TV '화랑' '닥터 프리즈너' 등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최근작은 지난해 방송된 SBS '앨리스'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