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안전한 음식, 엄마의 소명"..'♥이범수' 이윤진, 소다남매 위한 밥 짓기

이미지중앙

'소다지니' 유튜브 캡쳐



[헤럴드POP=김나율기자]배우 이범수의 아내 이윤진이 소다남매의 밥상을 공개했다.

지난 7일 이윤진은 유튜브 채널 '소다지니'에 '밥솥으로 건강한 한상차림이 해결! 소다지니의 밥상 차리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윤진은 영상과 함께 "항상 건강한 식단을 고민하는 지니에요! 입맛이 돌아오는 다이어트가 힘든 계절 봄이 돌아왔습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영상에서 이윤진은 "제가 인테리어 덕후이지 않나. 아이들이 온라인 수업하면서 가장 기다리는 시간이 점심시간이다. 소다 남매는 흰 쌀밥을 좋아한다"라고 했다.

이윤진은 새 밥솥을 소개하며 "한상 차려서 밥을 먹어보자"라고 했다. 소다남매는 "밥을 지어야 한다"라며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다. 소다남매는 밥 짓기에 첫 도전했다.

이윤진은 물 계량법, 쌀 씻는 법을 가르쳐줬다. 소다 남매는 처음하는 거 치고 잘했다. 이윤진은 "소을아, 다을아 고마워"라고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면서 "애들이 쌀 씻는 모습을 보는데 내 자식 입에 들어가는 음식이라 안전한 음식을 주는 게 엄마의 소명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이야기했다.

소다남매는 이윤진이 반찬을 만들 동안 배고픔을 참지 못하고 흰쌀밥만 먹기 시작했다. 소다남매는 밥에 김을 싸 먹기 시작했다. 이윤진은 "장조림을 다 하면 밥 먹어라"라고 막았다.

소다남매는 "장조림은 저녁에 먹자. 밥이 맛있어서 두 그릇 먹었다"라고 했다. 이에 이윤진은 장조림을 만들며 "애들 먹는 것만 봐도 배고프다"라며 요리 실력을 뽐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