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김민희 불륜 커플, 뜻밖의 소식에 황당..이게 실화?

이미지중앙

홍상수와 불륜 커플인 김민희가 영화 제작자로 변신해 화제다.

제7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된 홍상수 감독의 신작인 영화 '인트로덕션'이 지난 1일(현지시간) 현지에서 상영됐다.

홍상수 감독의 25번째 장편 영화 '인트로덕션'은 세 개의 단락을 통해서 청년 영호가 각각 아버지, 연인, 어머니를 찾아가는 여정을 따라가는 작품이다.

'인트로덕션'은 베를린국제영화제 상영 후 외신들의 호평이 쏟아진 것으로 전해졌다.

베를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카를로 샤트리안은 "홍상수 감독의 작품은 장면과 언어 사이의 공백에서 작동하는 예술의 비밀에 대한 이해를 한층 더 깊게 한다"고 초청 이유를 밝혔다.

김민희는 '인트로덕션'에도 출연, 홍상수 감독과 여덟 번째 호흡을 맞췄다. 무엇보다 김민희는 이번 작품 제작에도 함께 해 눈길을 끌었다. 베를린국제영화제 홈페이지에 공개된 영화의 정보를 통해 김민희가 프로덕션 매니저로 이름을 올렸음을 알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