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뭐래도' 정헌, 정민아 쓰러졌다는 소식에 이슬아에 '분노'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KBS1 '누가 뭐래도' 방송캡쳐


정헌이 정민아가 쓰러지자 이슬아에게 분노했다.

23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에서는 나준수(정헌 분)가 신아리(정민아 분)가 쓰러졌다는 소식을 듣고 엄선한(이슬아 분)에게 화를 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신아리의 소식을 듣고 병원에 찾아온 나준수는 나승진(김승욱 분)에게 "아버지 아리는 어떻게 됐어요? 의사는 뭐래요"라고 물었다. 이에 나승진은 "저혈압 쇼크래. 근데 유산끼가 있다고 하더라"라고 답했다.

이어 나준수는 엄선한에게 "임산부한테 왜 그렇게 무리하게 일을 시켜. 매일 잠 못자고 일하니까 이렇게 된거 아니야. 아리가 그만둔다고 했다면 근데 왜 아직까지 안 구한건데?"라고 화를 냈고, 엄선한은 "내가 일 시킨게 아니고 DBS에서 봄 특집을 하라고 해서 그런거지. 그리고 안 구한게 아니라 마땅한 사람이 없어서 그런거다. 준수 씨 왜 나한테 화를 내?"라며 변명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