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몬테크리스토' 이소연, 다리 밑으로 추락…최여진 이다해에 "소연이는 죽었어"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KBS2 '미스 몬테크리스토' 방송캡쳐


최여진이 이다해에게 이소연이 죽었다고 말했다.

23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서는 오하라(최여진 분)와 주세린(이다해 분)이 다리 밑으로 추락한 고은조(이소연 분)에 충격받은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고은조는 오하라에게 "하라야 우리 별이 좀 살려줘"라고 애원했고, 오하라는 "너만 없으면 선혁오빠 가질 수 있어"라고 생각하며 떨어지는 고하라를 붙잡지 않았다. 이후 오하라는 "내가 무슨 짓을 한거지?"라며 충격받았다.

이어 주세린은 "하라야 우리 은조한테 가봐야하지 않아?"라고 말했고, 오하라는 "은조 죽었어"라며 고은조에게 가겠다는 주세린에게 "가봐야 소용없어. 강물 금방 불어날텐데 가면 우리까지 죽는다고"라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