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어머니 생각하며 눈물 펑펑...이렇게 될것을 왜

이미지중앙

sbs


김건모의 효심 방송이 새삼 화제다.

과거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건모가 어머니를 위해 직접 양파즙을 만드는 방송이 전파를 탔다.

김건모의 남다른 효심은 감동을 자아냈으나, 정작 김건모 모친은 "난 양파즙 안 먹는다. 집에 들어와도 안 마신다. 3인분만 까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하지만 김건모의 무려 4시간 30분에 걸친 양파즙 대장정을 본 어머니들은 끝내 그 지극정성에 눈물을 흘렸다. 토니안 모친과 허지웅 모친은 눈물을 훔치며 "여기서 보는 우리도 눈물이 난다"고 말하며 김건모의 정성에 가슴 찡한 감동을 받았다.

결국 완성된 양파즙이 스튜디오로 각각 배달됐다. 양파즙을 안 먹는다던 김건모 모친은 아들이 정성스레 내린 양파즙을 받아들고 만감이 교차하는 듯 묘한 표정을 지었다. 맛을 보고도 "처음 먹어봤는데 달고 맛있다. 물 하나도 안 섞은 거다"고 감격했다. 김건모가 쓴 짧은 쪽지를 마치 아들인 양 손으로 만지작거리던 김건모 모친, 철부지 아들의 효심에 어머니도 시청자도 깊이 감격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