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진한의 '전국투어 1박2일' 18일 첫 방송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스포츠팀=박건태 기자] ‘레슨계의 허준’으로 불리는 임진한 프로의 매직이 다시 시작된다.

2021년 동계특집으로 꾸며지는 ‘임진한의 전국투어 1박2일’(이하 ‘전국투어’)이 오는18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8주간 펼쳐진다. 전국투어는 임진한 프로가 골프 고민이 있는 아마추어 골퍼들을 직접 찾아가 명쾌한 해답을 제시해 주는 필드 레슨으로 매 시즌 시청자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이번 동계 특집은 전라남도 강진에 위치한 다산베아채 골프&리조트에서 녹화를 완료했다. 코로나 19로 인해 철저한 방역 속에서 펼쳐졌으며, 집단 별 레슨 또한 간격을 조정해 최소 인원으로 진행했다. ‘골프여제’ 박인비의 남편이자 코치로 유명한 남기협 프로를 비롯해 정승우, 서유정 프로가 함께 출연했다.

임진한의 전국투어는 지난 시즌 참가자 모집공고에는 무려 1,000여명의 사연이 접수돼 역대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또한 5개월간 방송된 ‘전국투어 시즌2’는 평균시청률 0.315%(AGB닐슨/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로 골프 방송사 통틀어 중계를 제외한 일반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임진한 프로는 “전국투어를 통해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보답하는 차원에서 지난 시즌에 참여하지 못한 분들에게 다시 기회를 드리고 싶었다”며 “1박 2일동안 완벽히 변화될 수는 없지만, 잘못된 습관을 알고 고친다면 골프 실력이 일취월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진한의 전국투어 1박 2일’은 18일을 시작으로 매주 월요일 밤 10시에 SBS골프에서 방송된다.



sport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