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한의사 남편 "집에서 뜨개질하던 울 이쁘니..이쁜 마누라" 애정이 뚝뚝

이미지중앙

한창 인스타


[헤럴드POP=배재련 기자]장영란 남편이 아내 사랑이 듬뿍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14일 방송인 장영란의 남편이자 한의사 한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렇게 집에서 뜨개질하던 울 이쁘니. 야밤에 나가서 일하네요. 일할 수 있음에 감사드립니다 #멋진커리어우먼 #참한엄마 #이쁜마누라. 근데 기왕 나간 거 다 팔구 와요"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사진을 한 장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집에서 뜨개질을 하고 있는 장영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를 카메라에 담고 있는 남편의 눈에서도 꿀이 뚝뚝 떨어질 듯 하다.

한편 장영란은 지난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부부는 최근 tvN 예능 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