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딸 태리와 필터 바꾸며 셀카 삼매경.."나만 재밌나"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지혜 인스타



가수 이지혜가 딸 태리와 셀카 찍는 일상을 전했다.

22일 이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ㅋㅋㅋㅋ나만 재밌나 ㅋㅋㅋㅋㅋㅋ #집에서 온종일 놀아주기 #육아중 #첫 프렌치 프라이 #내려놓음 #내사랑 #내단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여러 개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과 영상 속 이지혜는 딸 태리와 함께 휴대폰 카메라 어플 필터를 이용해 셀카를 찍고 있다. 사과부터 토끼, 개구리, 꽃, 곰돌이 등으로 변신해 귀여운 투샷을 완성했다. 적극적인 엄마 옆 태리는 모든 어플에 "싫어"라고 고개를 저으며 거부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지혜는 지난 2017년 세무사 문재완 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태리 양을 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