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복면가왕' 부뚜막고양이 5연승 성공..페노메코X주다인X김립X갈소원 정체 공개

이미지중앙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부뚜막 고양이가 래퍼 페노메코를 꺾고 5연승을 차지했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141대 복면가왕이 결정됐다.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순정만화와 탱고가 벌였다. 순정만화는 맑은 목소리로 청중단을 사로잡았고 탱고는 시원한 샤우팅으로 깜짝 놀라게 했다. 대결 결과 승자는 탱고였다. 11대 10 한 표 차로 탱고는 3라운드에 올라가게 됐고 순정만화는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 주인공은 배우 갈소원이었다.

갈소원은 "정말 너무 떨렸다. 1라운드 때에도 '제발'만 50번쯤 외쳤다. 2라운드 때 탱고님이 너무 잘하셔서 조금씩 포기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중학교 2학년이라는 그는 "1라운드 때 5표 이상을 받으면 친구들에게 아이스크림을 쏘게다고 했는데 쏴야 하지만 너무 기쁘다"고 해 미소를 유발했다.

2라운드 두 번째 대결은 풍선껌과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였다. 풍선껌은 청아한 음색으로 녹아내리게 했다.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는 블랙핑크의 'Hou You Like That'을 알앨비풍으로 편곡해 섹시한 무대를 꾸몄다. 그 결과 13 대 8로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가 이겼다. 풍선껌의 정체가 곧 공개됐고 그는 이달의 소녀 김립이었다.

김립은 "출연한다고 확정나자마자 멤버들이 '가왕해야지' 하면서 놀렸다. 가왕을 하고는 싶지만 너무 멋진 선배님께서 가왕을 하고 계시기 때문에 준비한 노래를 보여드리려고 열심히 연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또한 강승윤을 보고 긴장했다며 "처음으로 좋아한 아이돌이 위너 선배님이었다"고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로 인해 3라운드는 탱고와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가 대결을 펼치게 됐다. 탱고는 '나만의 그대 모습'을 부르며 시선을 사로잡았고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는 뒤이어 '눈, 코, 입'을 불렀다.

무대를 본 부뚜막 고양이는 "너무 개성 넘치고 너무 잘하셔서 이번 또한 쉽지 않겠다는 생각이 들지만 제가 오늘 시청자 여러분들, 판정단 여러분들께 위로가 될 수 있는 곡을 준비했으니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탱고와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 중에서는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가 17표 대 4표로 승리하며 가왕 부뚜막 고양이와 대결을 펼치게 됐다. 정체를 공개한 탱고는 주주클럽의 보컬 주다인이었다.

주다인은 "오래 쉬었던 이유가 교통사고가 대형으로 나서 재활하다가 희귀암이 걸려서 치료했다"고 활동을 쉬었던 이유를 밝혔다. 이어 "'복면가왕'을 준비하면서 고민이 많았다. 제 창법을 쓰면 원곡을 부르신 분들한테 해가 될 거 같았다. 그래서 뺐는데 노래가 안 꺾어지더라"라고 고충을 전하기도 했다.

5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부뚜막 고양이는 '어른'을 선곡해 앞서 말한 대로 많은 사람들에게 위로를 건넸다. 노래를 들은 판정단들은 눈물을 흘렸다.

모든 무대가 끝난 후 141대 복면가왕은 부뚜막 고양이가 차지했다. 이로써 부뚜막 고양이는 20표 대 1표로 5연승을 기록하게 됐고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는 래퍼 페노메코였다.

페노메코는 2라운드 곡이었던 'Hou You Like That'도 자신이 편곡했다며 "모두가 좋아하시는 곡으로 최대한 제 스타일에 맞게 보여드리고 싶다는 생각에 열심히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