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새 패딩 샀지만 웬만하면 집에 있는 게 좋아..가라 코로나 제발"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
이미지중앙

공효진 인스타



배우 공효진이 근황을 전했다.

22일 오후 공효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올 겨울용 새 패딩을 샀지만 왠만하면 집에 있는게 좋겠어요. #stayhome #가라코로나제발"이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공효진은 새로 장만한 패딩을 입고 인증샷을 남기고 있다. 모자까지 착용해 한겨울 패션의 정석다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수수한 미모가 돋보인다.

하지만 그는 이와 동시에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꾸준히 늘고 있는 상황을 전하며 가능한 한 집에 머물 것을 팬들에게 당부하고 있기도 하다.

한편 공효진은 지난해 방영된 KBS2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열연을 펼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그는 해당 작품으로 지난해 '2019년 KBS 연기대상'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