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오! 삼광빌라!' 정보석, 자전거 사고로 기억상실 걸렸다... 전인화와 재회

이미지중앙

사진=방송화면 캡쳐



[헤럴드POP=이영원 기자]정보석이 기억상실에 걸렸다.

18일 오후 KBS2에서 방송된 '오! 삼광빌라!' 10화에는 김정원(황신혜 분)과 장서아(한보름 분)의 관계를 알게된 이순정(전인화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빛채운(진기주 분)과 우재희(이장우 분)은 대화를 나눴다. 재희는 "우리 부모님, 협의 이혼 신청했어요. 그때 집 나갔던 여성분 우리 엄마 맞아요"라고 말했다.

이에 빛채운은 "부모님 이혼하셨다고, 더 이상 우소장님 부모님이 아닌 건 아니잖아요"라고 말했다.

재희는 "마음이 좀 그렇네. 우리 가족 이대로 끝장이구나(생각이 든다)"라고 말했고, 빛채운은 "두분이 이혼을 하셨어도 부모님으로서는 여전하신거잖아요. 여전히 가족인거죠"라고 말했다. 이어 "두 분이 합의해서 선택하신거니까 인정해드리면 되는 거다"라며 위로의 말을 건넸다.

재희는 "핏줄이라는 게 그렇게 간단 명료하지 않다"고 말했고, 이에 빛채운은 "혹시 나 입양됐다는 거 들은거에요? 그래서 나는 핏줄이 뭔지 모를거라고 생각하는건가"라고 말했다. 빛채운은 "핏줄, 혈육이 가족 필수조건은 아닌 거잖아요"라고 말했고, 재희는 "나 진짜 그런 의도 아니다. 미안하다"며 사과했다.

한편, 빛채운은 직원의 말에 김정원(황신혜 분)과 장서아(한보름 분)이 친엄마와 친딸 관계가 아니라는 것을 알게됐다. 정원은 순정에게 전화를 걸어 "우리딸이 회사 사람들 초대하고 싶다고 한다. 내가 요리 실력이 완전 꽝이다. 혹시 도움 좀 줄 수 있을까?"라며 부탁을 했고, 순정은 정원을 돕기로 결정했다.

다음날, 재희는 빛채운을 다시 만나 "가족에 대해 말했던 거, 그때는 내가 너무 예민했다. 내가 정식으로 사과한다"며 다시 사과했다. 재희는 "그 인형은 사연이 있냐"고 물었고, 빛채운은 "친아빠가 주신것이라고 들었다"고 설명했다.

순정은 정원에 집에서 음식을 도와줬고, 빛채운은 현장에 문제가 생겼다는 재희의 연락을 받고 현장으로 향했다. 정원과 서아의 관계를 알게된 순정은 혼자 깊은 고민에 빠졌다.

이후 시골로 향했던 순정은 자전거에서 굴러 떨어진 우정후(정보석 분)를 구했다. 정후는 기억을 잃은 채 눈을 떴다.

다양한 사연들을 안고 '삼광빌라'에 모여든 사람들, 타인이었던 이들이 서로에게 정들고 마음을 열고 사랑하기까지의 과정을 그린 드라마 '오! 삼광빌라!'는 매주 토,일 오후 7시 55분 KBS2에서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