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탐정' 곱창 여신 임세주, 최진혁에 직진 애정 공세..태항호-이중옥 자존심 싸움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최진혁을 찾아온 ‘곱창 여신’ 임세주와, 두 사람을 향해 날 선 눈초리를 보내고 있는 태항호와 이중옥의 모습이 흥미를 불러일으킨다.

내일(19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연출 심재현/ 극본 백은진/ 제작 래몽래인) 9회에서는 ‘수사 라이벌’ 김무영(최진혁 분)과 이성록(태항호 분), 왕웨이(이중옥 분)의 자존심 싸움이 한층 치열해지기 시작한다.

앞서 김무영은 이성록과 왕웨이에게 의뢰를 부탁했고, 두 남자가 찍어온 사진 속에서 결정적인 단서를 얻어 마침내 전생을 모두 되찾게 되었다. 든든한 파트너십을 자랑하는 것도 잠시, 왕웨이는 자신이 짝사랑하는 김보라(임세주 분)가 김무영의 ‘짐승남’ 매력에 푹 빠진 모습을 보이자 질투심을 폭발시키며 예상치 못한 ‘일방향’ 로맨스 삼각관계가 시작되었다.

그런 가운데 탐정 사무소를 찾아와 ‘직진’ 애정 공세를 펼치는 김보라가 포착됐다. 김무영에게 눈을 떼지 못한 채 의문의 박스를 선보이는 김보라와, 당황한 표정을 짓고 있는 그가 상반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어떠한 대화가 오고 갔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맞은편 흥신소에서 날카로운 눈빛으로 두 사람을 노려보고 있는 왕웨이와 이성록에게 시선이 집중된다. 두 남자는 알면 알수록 수상한 김무영의 정체에 대한 의심의 끈을 놓지 않고 있는 상황. 짝사랑 중인 김보라와의 만남까지 목격한 왕웨이와 그의 ‘콤비’ 이성록이 어떻게 자존심 대결을 이어갈지, 마침내 좀비의 실체를 알아차릴 수 있을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이렇듯 ‘좀비탐정’은 복잡한 인간관계 속에 얽힌 좀비의 아슬아슬한 공생 스토리로 안방극장의 취향을 저격하고 있다. 한 여자를 놓고 벌이는 좀비와 인간의 신경전은 내일(19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좀비탐정'은 지상파-OTT-IPTV가 협업한 첫 오리지널 콘텐츠로, KBS, 웨이브(wavve), SK브로드밴드 3사가 공동으로 제작투자했다. 매주 토요일 웨이브와 B tv에서 2회차가 독점 선 공개되고 이어 KBS에서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영된다.

사진 제공: 래몽래인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