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놀토’ ”아끼다 똥 된다” 충격→유행어 등극…‘고민보다 Go’ ‘눈누난나’ 받쓰 성공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이미지중앙

사진=tvN 방송 화면 캡쳐


멤버들이 우여곡절 끝에 BTS, 제시 받쓰에 성공했다.

26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서는 BTS ‘고민보다 Go’ 제시 ‘눈누난나’ 받쓰에 도전하는 이하이, 코드쿤스트의 모습이 그려졌다.

1라운드 도전곡은 방탄소년단의 ‘고민보다 Go’였다. 1차 듣기 후 ‘아껴서 똥 돼’라고 쓴 박나래의 받쓰판에 코드쿤스트는 “그분들은 똥은 안 쓴다”며 “화장실 안 가셔요 그분들은”이라고 혼잣말을 했고 박나래는 “그럼 변으로 바꿀 걸 그랬다”며 응수해 웃음을 안겼다. 자신이 진행하는 동안 대화를 나누는 넉살, 코드쿤스트의 모습에 신동엽은 “너희 오랜만에 보는 거지?”라고 물었고 두 사람은 “아뇨, 어제도 봤어요”라고 답해 폭소케 했다. 넉살은 “코드쿤스트가 자기 주장이 원래 강한데 뻘쭘해서 자꾸 나한테 얘기하고 있다”며 “계속 방탄소년단이 저런 가사를 썼을 리 없다고 하고 있다”고 말했다.

찬스 선택을 앞두고 게스트들의 의견을 묻는 질문에 이하이는 “5분의 1초를 하겠다”고 답했고 코드쿤스트는 “저도 그걸로 하겠다”고 말했다. 혜리는 “카페 오신 줄 알았다”고 폭소하며 “불안하다. 코쿤님 이거 못 보시면 죽을 수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박나래 역시 “맞다. 다 봤는데 혼자 못 보면 큰일”이라며 가세했고 이에 이하이가 “토할 것 같다”며 부담감을 호소해 MC들을 폭소케 했다.

받쓰 내내 “그분들이 ‘똥’을 썼을 리 없다”며 믿지 못하는 모습을 보인 코드쿤스트는 5분의 1초 힌트를 통해 직접 ‘똥’이라는 글자를 확인해 웃음을 줬다. 이후 ‘아끼다가 똥이 돼 버려’ 문장 후에 올 문구로 ‘문대버려’라는 글자만 남자 도레미들은 “아무리 그래도 이건 말이 안 된다”며 패닉에 빠졌다. 박나래만이 “1차 시도 때 내가 ‘문제야 버려’를 썼다. ‘문대버려’가 맞을 것”이라고 주장한 가운데 반신반의하며 이대로 도전한 멤버들은 2차 시도에 성공했다. 피오는 “가사가 정말 유니크하구나”라며 얼떨떨한 모습을 보였고 멤버들은 정답을 눈으로 확인하고도 믿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2라운드에 걸린 음식이 순댓국이라는 말에 앞서 간식게임 마지막 문제로 ‘백순대볶음면’을 맞히느라 진을 뺀 멤버들은 “또 순대야” “순대 이미 먹은 것 같다”며 질색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도전곡은 제시의 ‘눈누난나’였다. 코드쿤스트는 “제가 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자신감을 보였고 절친 넉살은 “얘 아무 말이나 하는 것”이라며 눈살을 찌푸렸다. 코드쿤스트는 “배불러서 괜찮다”며 웃었고 넉살은 “책임감이라곤 없다”며 고개를 저었다.

코드쿤스트는 “자신있다”던 말대로 이하이와 함께 공동 원샷을 받아 환호를 받았다. 넉살은 “저와 이하이 님이랑 받쓰가 아예 똑같은데요?”라며 이의를 제기했고 코드쿤스트는 절친 답게 “쓴 사람이 다르잖아”라며 “동생한테 그러고 싶냐”고 반박했다. 이하이는 “틀린 줄 알고 방금 지워서 그렇다”고 설명했고 멤버들과 코드쿤스트는 “못났다”며 “이의를 제기하는 표정이 거슬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답 고지를 코앞에 두고 ‘부담 갖지 마’와 ‘누나 찾지 마’의 늪에 빠진 가운데 피오는 “제작진이 이상하다”며 “‘너네 절대 못 찾아’ ‘빨리 틀리고 집 가’라는 느낌이다”라고 불안감을 표했다. 끝없는 갑론을박으로 모두를 지치게 한 가사는 자포자기로 쓴 ‘유난 떨지 마’로 밝혀져 결국 3차 시도만에 성공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