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진, 러블리한 인형 미모..갈수록 어려지네

이미지중앙

이유진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정혜연 기자]이유진이 러블리한 미모를 자랑했다.

16일 배우 이유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안농!♥"이라는 게시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유진은 소멸 직전의 작은 얼굴과 큰 눈으로 인형 같은 미모를 뽐냈다. 이유진은 과즙미 넘치는 자태로 팬들에게 기분 좋은 에너지를 선사했다. 상큼하면서 러블리한 그녀의 일상을 본 팬들은 "이렇게 귀여울 수가..", "점점 어려진다", "왜 이렇게 예쁘냐"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유진은 KBS1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에 출연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