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 송혜교, 현빈과 열애설..문제의 사진 집중분석

이미지중앙

인스타그램

이미지중앙


현빈과 송혜교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그 중심에 선 사진이 공개되어 분석한다.

최근 온라인은 현빈과 송혜교에 대한 관심으로 뜨거웠다. 중국의 일부 언론들이 현빈과 송혜교가 다시 교제 중이라고 보도했기 때문. 중국 매체 왕이 연애채널 등은 두 사람이 재교제 중이라는 근거로 한 네티즌이 두 사람으로 추정되는 남녀가 밤중에 개와 함께 산책을 하고 있는 모습을 사진 찍었음을 들었다.

매체는 "최근 한 네티즌이 송혜교, 현빈으로 추정되는 밤 산책 사진을 SNS에 공개했다”며 "두 사람이 이미 동거하고 있을 가능성도 있다"고도 주장했다.

한 네티즌은 두 사람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현빈의 스타일리스트가 이 사진을 올렸다가 몇 분 만에 지웠다”고 주장하기까지 했다.

하지만 해당 사진은 누구인지 식별조차 불가능한 사진이었다. 또한 현빈이 현재 '교섭 영화 촬영 차 요르단에 머물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이 두 사람이 현빈, 송혜교일 가능성은 0%에 가까웠다. 결국 중국발 루머에 불과한 이야기였던 것.

재교제설이 국내 매체에도 보도되기 시작하자 현빈의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와 송혜교의 소속사 UAA 측은 모두 "사실무근"이라고 강력하게 부인했다. 이들은 "대응할 가치조차 없다"며 근거 없는 루머에 황당해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