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무비]'#살아있다' 134만↑ 10일 연속 1위…극장가 정상 굳건

이미지중앙

영화 '#살아있다' 포스터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살아있다'가 10일 연속 1위에 올랐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유아인, 박신혜 주연의 생존 스릴러 영화 '#살아있다'가 지난 3일 하루 동안 5만 1860명의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134만 2958명을 기록하며 박스오피스 정상을 고수했다.

무엇보다 '#살아있다'가 개봉하자마자 1위의 영예를 안더니 그 자리를 10일째 지켜내 눈길을 끈다.

'#살아있다'의 뒤는 '결백'이 이었다. 신혜선, 배종옥 주연의 무죄 입증 추적극 '결백'은 이날 하루 동안 9770명의 관객이 관람, 누적 관객수 77만 103명을 달성하며 2위를 유지했다.

뿐만 아니라 가장 한국적인 뮤지컬 영화 '소리꾼'은 이날 하루 동안 7575명의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2만 6982명을 기록하며 3위에 머물렀다.

재개봉한 '다크나이트'는 이날 하루 동안 6250명의 관객이 관람, 누적 관객수 419만 4189명을 달성하며 4위에 안착했다. 여기에 디즈니·픽사의 감동 판타지 어드벤처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은 일일 관객수 5400명, 누적 관객수 31만 2568명을 세우며 5위의 주인공이 됐다.

이처럼 '#살아있다'가 개봉 2주차 주말에도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남은 기간(4~5일)에는 어떤 기록을 만들어낼지 관심이 쏠린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