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비스' PD "송지아, 여자가 봐도 눈 못 뗄 정도로 매력적..앞으로가 더욱 기대"(인터뷰)

이미지중앙

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비디오스타' PD가 송지아의 예능감부터 조권의 폴댄스 실력까지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서는 윤희정, 제아, 조권, 김호영, 송지아가 출연했다.

이날 송지아는 예능 첫 출연이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솔직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입담을 과시했다. 성형 고백부터 연예인, 스포츠 스타들에게 대시를 받았음을 알리며 그녀를 향한 화제성은 방송 다음날까지 이어지고 있는 상황.

1일 '비디오스타' 이유정PD는 헤럴드POP과의 통화에서 송지아에 대해 "아는 배우를 통해 1년 전 소개를 받아서 송지아 씨를 만났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 때 너무 괜찮은 친구라고 얘기를 들어서 밖에서 편하게 봤는데 독특했다. 그러던 중 이번 특집 라인업에 잘 어울릴 것 같아서 섭외를 하게 됐다. 인플루언서이면서 최근에 유튜브를 하는데 반응도 좋지 않나. 신선하고 재밌는 매력적인 캐릭터가 될 것 같았다. 여자인 제가 봐도 눈을 못 뗐다. 그래서 어느 정도 (방송 후) 반응이 있을 거라는 기대는 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또 예능이 처음이다보니까 긴장해서 잘 못 보여주는 경우도 많은데 송지아 씨는 100%는 아니지만 충분히 보여줄 만큼 보여줬고 현장 반응도 너무 좋았다. MC들도 '뭐 저런 친구가 다 있나' 할 정도로 너무 잘했다. 현장에서도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친구라는 이야기들이 나왔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녹화 후 방송 전후로 송지아에게 연락도 받았다고. 이PD는 "방송 전부터 떨린다고 연락이 왔었다. 그래도 녹화한 게 좋은 기억으로 남은 것 같더라"며 "온가족이 다 같이 방송을 본다고 했는데 방송 후 너무 행복하고 실검 1위도 되고 좋은 추억을 만들어줘서 고맙다고 연락이 왔다"고 웃음지었다.

그런가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조권의 폴댄스 실력이 공개되기도 했다. 심지어 폴댄스를 배워본 적 없다고 했지만 수준급의 실력을 뽐내 실제 폴댄스를 배운 박나래조차 감탄하게 만들었다.

이유정 PD는 이에 대해서는 "폴댄스를 배운 적은 없는데 하겠다고 해서 고민하다가 '조권이면 어느 정도는 하겠지' 싶어서 마련해줬다. 그런데 정말 모두가 기립박수를 쳤다. 저도 앉아서 보다가 기립박수가 나오더라"고 극찬했다.

그는 "곡도 준비해온 연습곡이 아니라 현장에서 조권 씨가 좋아하는 곡 중 아무거나 튼 거다. 박나래 씨 말이 '기본적인 동작은 이미 소화할 줄 안다'더라. 다들 '제대로 폴댄스 배워라. 국가대표에도 나갈 수 있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역시 끼를 타고났다는 생각이 들더라"며 "선물로 준 공진단을 어제 보냈다. 오늘 쯤에는 조권 씨가 택배로 받을 거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MBC every1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