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김미연, 신생아 아기 안고 첫 근황 "건강히 태어나줘서 고맙고 사랑해"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
이미지중앙

김미연 인스타



개그우먼 김미연이 출산 후 첫 근황을 전했다.

1일 오전 김미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출산 후 근황을 알렸다.

그는 갓 태어난 아기를 안고 있는 사진을 올리며 "은총이 세상에 태어난걸 함께 축하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모든분들 건강하시고 행복 가득한 7월되세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은총이 태어난지 10일째 되는 지금도 보고있어도 보고싶은 내아가~아빠 엄마에게 건강하게 태어나줘서 고맙고 사랑해. 온전히 엄마로서의 삶에 주님 감사합니다"라며 "2020.6.22"라는 숫자를 덧붙여 지난 6월 22일에 출산했음을 알렸다.

아기를 안고 있는 김미연의 모습이 편안하면서도 행복해보여 눈길을 끈다.

한편 김미연은 연상의 사업가와 1년여 열애 끝에 지난해 12월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이후 지난 3월 임신 소식을 알렸고 지난 달 22일 남자아이를 출산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