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이슈]KBS 女화장실 몰카범=공채 개그맨 박씨? 실명 공개→SNS 비공개..논란ing(종합)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박서연 기자]KBS 연구동 여자화장실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한 용의자로 KBS 공채 개그맨이라고 알려져 큰 충격을 안긴 가운데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실명과 사진을 공개했다.

2일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측은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KBS 공채 32기 개그맨 박 모 씨! 2017년 5월 9일 대통령 선거에서 문재인 찍었나요? 손에 투표 도장 1개를 자랑스럽게 인증하는 모습. 아주 인상적이네요"라는 글과 함께 해당 개그맨의 사진을 게재했다.

또 '가세연'은 '충격단독, 화장실 몰카 KBS 공채 개그맨'이라는 제목으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해 여러 이유를 들며 박 씨가 몰카 용의자라고 강조했다.

이후 박 씨의 SNS에 악플이 쏟아졌고 결국 SNS 계정이 비공개로 전환됐다.

이미지중앙

KBS 제공


앞서 지난달 29일 KBS 연구동 여자화장실에 몰래카메라가 설치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날 '개그콘서트' 출연진들이 마지막 녹화 전 연습 중이었다고. 경찰은 수사를 진행했고 현장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몰래카메라가 발견됐다.

몰래카메라 설치 용의자가 KBS 직원이라고 보도되자 KBS 측은 "긴급히 경찰 측에 용의자의 직원(사원) 여부에 대한 사실관계를 확인한 결과 직원(사원)이 아니라는 답변을 받았다. 이 기사에 대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후 앞서 용의자가 KBS 직원이라고 보도한 매체는 KBS 32기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고 추가 보도했다.

한 매체와 가세연 측이 KBS 연구동 여자화장실 몰래카메라 용의자를 KBS 개그맨이라 특정지었다. 용의자로 지목된 박 씨가 과연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입을 열지 혹은 KBS 측이 추가적인 공식입장 발표를 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