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법’ “정글은 경험이 아닌 증명하는 곳” 명언 폭격…역대급 ‘식량 풍년’에 웃음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이미지중앙

사진=SBS 방송 화면 캡쳐


병만족이 역대급 식량 풍년에 웃었다.

23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코론’에서는 코론랜드에서 식량 채집에 성공한 병만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과일 채집에 나섰던 이영표, 김요한, 예인, 김재환은 타마린드, 바나나 등 두 손 가득한 과일을 가지고 돌아왔다. 예인은 “우리 무슨 과일 파는 사람들 같다”며 웃었고 김요한은 “형들 보면 좋아하겠다”며 흡족해 했다.

밤바다 사냥을 떠났던 김병만, 노우진 역시 생선과 해산물을 가지고 돌아와 멤버들의 환대를 받았다. 김병만은 과일 채집팀의 결과물을 보고 “정글 7첩 반상”이라며 웃었다. 역대급 식량에 노우진은 “정글은 경험하는 게 아니라 증명하는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이영표는 “월드컵은 경험하는 게 아니라 보여주는 자리”라는 자신의 명언을 인용한 노우진의 말에 웃음을 보였다. 김병만은 예인에게 “생선 손질 해본 적 있냐”며 “생선 손질로 증명하라”고 또다시 이영표의 명언을 인용해 웃음을 안겼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