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이슈]"술 깬 줄 알고 운전했다"..환희, 음주운전 첫 경찰조사→혐의 인정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환희/사진=헤럴드POP DB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된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멤버 환희(본명 황윤석)가 첫 경찰조사에서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했다.

24일 오후 10시 30분게 환희는 경기 용인서부경찰서에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 피의자로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경찰에 따르면 환희는 평소 술을 잘 마시지 못하지만 21일 오후 9시께 식사를 하면서 술을 마셨고, 지인 집에서 자고 일어난 뒤 술이 깬 줄 알고 운전을 했다고 진술했다.

환희의 블랙박스를 확인한 결과 1차로에서 2차로로 변경해 가는데 앞차가 진로를 변경하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상대편 운전자 블랙박스를 받았지만 사고가 난 순간만 찍혀 다시 블랙박스를 제출받아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환희는 앞서 지난 21일 오전 6시께 용인 기흥구 보정동 한 도로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옆 차로에서 차선을 변경하던 차량과 부딪히는 사고를 냈다. 환희희 음주 사실은 보험 처리를 하던 중 환희의 상태를 수상히 여겨 신고한 보험회사 직원에 의해 적발됐다.

적발 당시 환희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인 0.061%로 전해졌다. 경찰은 당일 환희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한 뒤 귀가시켰고, 환희 역시 자신의 음주운전 혐의를 모두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음주운전 사실이 알려지자 21일 환희의 소속사 에이치투미디어는 공식입장을 통해 "이는 변명의 여지 없이 명백한 잘못이다. 향후 수사 과정에도 성실히 임할 예정이며, 그에 따른 처벌을 달게 받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최근 음주운전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환희의 사고가 알려지면서 큰 실망을 안겼던 터. 다만 환희가 음주운전을 하지 않기 위해 잠을 자고 일어나 다음날 운전을 했다는 정황상 안타깝다는 반응도 이어지고 있다.

한편 지난 1999년 그룹 플라이투더스카이로 데뷔한 환희는 '가슴 아파도', '남자답게' 'Missing you' 등 많은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