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이슈]"6월 웨딩마치"..김정균♥정민경, 연기자 동기→연인 사이로 발전

이미지중앙

'불타는 청춘' 캡처


[헤럴드POP=정혜연 기자]배우 김정균이 정민경과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25일 오후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김정균이 결혼하는 것이 맞다"라며 "오늘(25일) 방송에 김정균이 출연해 스토리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후 한 매체는 김정균이 배우 정민경과 오는 6월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정민경은 김정균 보다 4살 연하로, 두 사람은 연기자 동기 모임을 통해 만났고 연인 사이로 발전한 지는 약 2년 정도 됐다고 전해졌다.

이에 네티즌들은 "둘의 모습이 너무 보기 좋다" "행복하게 잘 살길 바란다", "축하드려요", "앞으로 드라마에서 더 자주 보고 싶다"라며 응원의 댓글을 남겨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불타는 청춘'을 통해 김정균은 서글서글한 인상과 유쾌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앞으로 김정균과 정민경의 인생이 사랑 가득한 핑크빛으로 물들길 진심으로 응원한다.

김정균은 지난 1991년 KBS 14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내일은 사랑', '우리들의 넝쿨', '소금 인형', '성균관 스캔들', '한반도', '전설의 마녀' 등에 출연했고, 영화 '시라소니', '7월 32일', '위선자들', '지렁이'에 출연했다. 지난 2018년에는 연극 '여도'에 참여하며 꾸준한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김정균은 지난 2017년부터 SBS 예능 '불타는 청춘'에 합류해 3년째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