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무비]'정직한 후보' 109만↑ 7일째 1위…'지푸라기라도'·'1917' 출격

이미지중앙

영화 '정직한 후보' 포스터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정직한 후보'가 7일 연속 1위의 영예를 안았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거짓말을 못하게 된 거짓말쟁이'라는 유쾌하고 신선한 소재의 라미란표 코미디 영화 '정직한 후보'는 지난 18일 하루 동안 9만 5257명의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109만 4613명을 기록하며 박스오피스 정상을 고수했다.

무엇보다 '정직한 후보'가 개봉하자마자 '클로젯'을 제치고 1위를 꿰차더니 그 자리를 7일째 지켜내 시선을 끈다.

'정직한 후보'의 뒤는 '작은 아씨들'이 이었다. 세계적인 명작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작은 아씨들'은 이날 하루 동안 5만 667명의 관객이 관람, 누적 관객수 56만 3868명을 달성하며 2위를 유지했다.

뿐만 아니라 절친 하정우, 김남길이 배우 대 배우로는 처음 만난 미스터리물 '클로젯'은 이날 하루 동안 2만 5900명의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119만 8686명을 기록하며 3위에 안착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을 달성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이날 하루 동안 1만 966명의 관객이 관람, 누적 관객수 1025만 1254명을 달성하며 4위에 머물렀다. 여기에 동명의 논픽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내부자들'의 우민호 감독과 이병헌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남산의 부장들'은 일일 관객수 8468명, 누적 관객수 474만 857명을 세우며 5위를 차지했다.

이처럼 '정직한 후보'가 개봉 2주차에도 꾸준히 관객들을 끌어들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19일) 신작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1917' 등이 개봉해 향후 이들과 어떤 대결을 펼쳐나갈지 주목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