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섬 타이거즈’ 문수인 대신 차은우, RED팀과 경기

이미지중앙

SBS : ‘진짜 농구, 핸섬 타이거즈’



[헤럴드POP=최하늘 기자]핸섬타이거즈가 RED팀과 연습 경기를 치렀다.

14일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 타이거즈’에서는 리그 시작 전, 전력을 높이기 위해 RED 팀과 연습 경기를 치르는 모습이 방송됐다.

아킬레스건 부상이 나아지지 않으면서 에이스 문수인이 없는 상태로 경기를 치러야 하는 상황이 됐다. 연습 경기에 참전하지 못하게 된 문수인은 “팀원들과 감독님께 미안했다 스스로 몸 관리를 못한 게 죄송하다 치료는 하고 있는데 100프로 기량을 발휘할 수 있을지가 불안하다”라고 말하며 걱정이 역력한 기색을 드러냈다. 한편, 감독 서장훈은 차은우에게 문수인의 역할을 맡겼다. 차은우는 “수인이 형이 하던 걸 제가 잘 할 수 있을까 부담도 되지만 제게 주어진 임무이니만큼 잘 하겠다”라며 의지를 다졌다.

이날 방송에서 RED 팀과의 경기가 시작됐고, 핸섬 타이거즈는 3점을 내줬다. 서장훈은 미리 연습했던 ‘다운’ 전술을 펼치면서 분위기 반전을 꾀했다. 그러나 ‘다운’작전과 관계 없이 볼 돌리기에 급급한 상황, 서지석이 시간에 쫓기며 3점 슛을 던졌지만 아쉽게도 골로 이어지지 않았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