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어린 아내의 거짓말 들통..충격 증언

이미지중앙

유튜브 캡처


강용석 변호사가 김건모·장지연 부부를 자신의 아내가 소개시켜줬다는 한 유튜버의 주장에 대해 정면으로 반박했다. 이 주장이 맞는다면 김건모 아내가 거짓말을 한 셈이다.

지난 9일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올린 영상에서 강 변호사는 "저희 집사람은 김건모를 모른다. 김건모와 결혼한 분도 원래 모른다"라고 일축했다.

이어 "모르는 사람과 모르는 사람을 어떻게 소개하나"라며 분노하며 "이현우 부인이 원래 안다. 김건모를 아는 분이 있다. 그래서 이 두 사람이 얘기가 되어서 소개했다"고 설명했다. 또 "
아내는 그저 김건모 아는 분, 장지연을 아는 분을 각자 아는 것 뿐"이라고 덧붙였다.

강용석 변호사 또한 "김건모를 단 한번도 본 적도 없고 모른다"라고 말했다. 그는 "일부에서 아내는 소개해주고 남편은 고소한다고 말이 되냐고 하는데, 그렇게 보면 대한민국에서 제가 고소할 사람은 아무도 없다. 두 세 다리 걸쳐 모르는 사람이 어디 있겠나. 제가 정치를 했기 때문에 유력 정치인과 웬만한 판검사는 다 알고 있다"라고 했다.

김용호 전 기자는 이와 관련해 "논란이 커지자 실제 김건모와 장지연을 소개해준 사람이 화가 났다"면서 두 사람을 소개한 A씨가 김건모에게 보낸 문자를 공개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