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아, 불륜논란 후 3년만 나와서 한다는 말이..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김세아가 불륜 논란 이후 3년 만에 근황을 알렸다.

배우 김세아는 최근 서울 삼성동 라마다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을 빛낸 10인 대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김세아는 지난 2016년 법정다툼에 휘말린 뒤 공식석상에 서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낸 바 있다.

논란 당시 김세아 측과 상대방 양측 모두 이와 관련 “일로 얽혀있는 관계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이날 행상에서 김세아는 비취색 투피스 정장을 입고 나타나 환하게 웃으며 취재진을 향해 여유롭게 손을 흔드는 등 3년 전과 다를 바 없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 7일 배우 이아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랫만~~~방가웡~~새해. 복많이. 받아. 세아야! 가깝게 살고 자주 보면 좋겠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아현은 최근 복귀한 배우 김세아와 다정하게 얼굴을 맞대고 인증샷을 남기고 있는 모습. 두 미녀스타의 화려한 만남에 팬들도 주목하고 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