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이슈]한서희, 정다은 폭행 폭로→멍든 손 공개 "나 죽이려고 하는데 어떡해?"

이미지중앙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한서희가 정다은의 폭행을 폭로하더니 이후 근황을 알려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는 지난 1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지인과 나눈 대화를 게재했다.

해당 대화에서 한서희는 "정다은이 나 죽이려고 하는데 어떡해? 그러면서 잘못했다고 우는데 나 점점 정신 이상해져가는 것 같다. 그러면서 잘못했다고 우는데 나 점점 정신 이상해져가는 것 같아. 목 조르면서 죽여주겠대"라고 폭로했다.

이어 "죽고 싶다고 한 건데 다른 사람이 그 죽고 싶단 사람한테 저럴 수가 있어? 나는 그냥 힘들어서 죽고 싶다 한 건데 살려달라고 나 좀. 근데 나 바닥에 눕히고 목조르면서 '내가 죽여줄게. 내 손으로 죽어 XXX아' 이러는 거 상식적으로 이해가 돼?"라고 덧붙였다.

이에 코미디TV '얼짱시대7' 출신 정다은의 폭행 논란이 불거졌고 실시간 검색어까지 장악했다. 그러자 한서희는 정다은 폭행 폭로글을 삭제했다.

이미지중앙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뿐만 아니라 한서희는 13일 오전 "걱정마. 그냥 별 거 아닌 것 같아. 손으로 얼굴 감쌌어서 얼굴은 괜찮은데 머리랑 목이 좀 아픈 거 뿐이다. 나 강하니까 걱정 안 해도 돼"라고 걱정하는 이들을 다독였다.

하지만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멍이 들어있는 것은 물론 퉁퉁 부어 있는 손의 모습이 담겨 충격을 선사했다. 한서희가 정다은의 폭행 폭로글은 삭제했음에도 불구 심각한 손가락 상태를 공개함과 동시에 손으로 얼굴을 감쌌다는 당시 상황을 전해 논란은 가열되고 있다.

한편 한서희와 정다은은 지난 10월 동성 열애 의혹에 휩싸이자 처음에 부인하더니 뒤늦게 인정했다. 하지만 한서희가 재차 부인하고 나섰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