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설아, 세상 그윽한 눈빛.."난 가끔 눈물을 흘린다"

이미지중앙

우주소녀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우주소녀 멤버 설아가 그윽한 눈빛으로 바라봤다.

3일 설아는 우주소녀 인스타그램 계정에 살짝 아래로 내려다보는 사진을 게재했다. 설아는 사진과 함께 "나는 가끔 눈물을 흘린다"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설아는 음영 메이크업을 하고 붉은 입술로 도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설아의 그윽한 눈빛과 하얀 피부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설아는 우주소녀의 '이루리'로 활동 중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