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8뉴스'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참여 리조트, 불법 용도 변경 영업 의혹

이미지중앙

SBS '8뉴스'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도 활동 중인 배우가 설립한 한 리조트가 불법으로 용도 변경된 채 영업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한 유명 배우가 설립에 참여한 강원도 춘천 북한강 변의 한 리조트가 불법으로 영업되고 있다는 의혹을 밝혔다.

해당 리조트는 지난 10월 강원도와 춘천시로부터 수억 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개장 행사를 열기도 했지만 SBS에 따르면 리조트 측은 춘천시에 다세대 주택과 체육 시설로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불법으로 용도 변경을 해 리조트를 운영하고 있었던 것.

이에 리조트 관계자는 "돈을 버는 행위는 아직 하지도 않았고 한 적도 없고 세트장인데 사람들이 오해해서 예식장이라고 생각한다"며 시설 대부분은 영화나 드라마 촬영을 위한 세트장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시설 홈페이지에는 객실 예약이 가능한 창이 그대로 나와있다. 춘천시 측은 영화 세트로 쓴다 할지라도 관련 허가를 별도로 받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해당 리조트는 만들 때부터 유명 배우가 참여했다며 입소문을 탔던 곳. 해당 배우는 현재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기도 한 인물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