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요원 남편, 조여정과 무슨 사이일까

이미지중앙

채널A


이요원과 남편 박진우를 이어준 오작교는 조여정이었다.

최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결혼 16년 차 부부 이요원과 박진우의 소식이 전파를 탔다.

한 기자는 "이요원 남편 박진우가 다들 프로골퍼인 줄 아는데, 이요원과 결혼 당시엔 프로골퍼 지망생이었다. 결혼 후에 프로골퍼 테스트를 통과했다"고 말했다.

이어 "당시 이용원은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마음이 너무 지쳐 있었다. 어린 나이에 사회 생활을 시작해 이리 치이고 저리 치여 지냈다. 남편과 교제 100일 만에 프러포즈를 받았다"고 말했다.

두 사람을 이어준 사람은 바로 배우 조여정. 기자는 "박진우가 원래 이요원 팬이었다고 하더라. 그래서 조여정이 박진우와 식사하는 자리에 이요원을 불러냈고, 합석하면서 자연스럽게 만남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