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윤도현, 연락줘서 고맙다는 헨리에 "나도 선배님들이 그렇게 해줬다"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MBC '나혼자산다' 방송캡쳐


헨리가 윤도현에게 자신에게 연락을 해줘서 고맙다고 했다.

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헨리가 윤도현에게 연락을 줘서 고맙다고 말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헨리가 윤도현에게 "그때 갑자기 저한테 연락주셔서 감사하다"라고 하자 윤도현은 "옛날에 나도 선배님들이 나한테 그렇게 해주셨다. 조용필, 강산에, 전인권 선배님이"라며 "너 몰랐구나 나 가요계에 귀염둥이 별명이 있었다. 지금도 다들 나 귀엽다고 그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업힐 구간에서 윤도현은 "내가 앞장설테니까 천천히 따라와 빨리가면 나중에 힘들어"라고 말했다. 하지만 헨리는 생각보다 느린 속도에 윤도현을 앞질러 나갔고 금방 지쳤다. 이에 윤도현은 "거봐 내가 뭐라 그랬어. 천천히 하라니까"라며 유유히 헨리를 앞질러가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운데 헨리와 윤도현이 우연히 라이딩을 하던 유세윤을 만났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