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염혜란과 모텔에서 대면 후 도발

이미지중앙

KBS2 '동백꽃 필 무렵'



[헤럴드POP=나예진 기자]손담비가 염혜란을 도발했다.

10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모텔에서 우연히 마주치게 된 향미(손담비 분)와 홍자영(염혜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노규태(오정세 분)를 의심하던 홍자영은 명세서에 있던 모텔을 직접 혼자 찾아갔다. 그 곳에 있던 향미는 홍자영을 보게 됐지만 피하지 않았다. 먼저 인사를 걸었고, 자신을 까멜리아에서 일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향미는 “전 여기서 살았어요. 돈 없어서 남친이 끊어줬거든요. 근데 사람들은요, 맨날 난 가던 길 가보래요. 다들 난 열외라고 생각하나 봐. 사람 더 삐뚤어지고 싶게”라고 말했다. 홍자영은 어리둥절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