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식탁’ 이수지 “수많은 남자 중 하나” 팬이었던 남편 밀당에 항복

이미지중앙

Olive : ‘극한식탁’



[헤럴드POP=최하늘 기자]이수지가 러브스토리를 밝혔다.

10일 방송된 Olive ‘극한식탁’에서는 개그우먼 이수지가 자신의 팬이었던 남편 김종학과의 러브스토리를 밝혔다.

남편 김종학은 “대학로 공연에서 보고 반해서 라디오까지 들었다”고 말하면서 “어느날 라디오에서 목소리가 침체되어 있길래 힘내라고 DM을 보냈다”면서 연애를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 말했다. 이에 이수지는 “수많은 DM 중에 하나였는데 실제로 만났을 때 너무 놀랐다”면서 ‘너무 괜찮네’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만년필 선물을 주면서 ‘펜입니다 펜심이 다 떨어지면 연락 주세요’ 라고 센스 있게 선물을 건넸다”고 말하며 감동이었다고 말했다. 이수지는 “그런데 그 다음부터 메시지가 안오길래 혹시 타 방송 라디오 들으시나요 라고 먼저 DM을 보냈다”고 밝혔다.

이에 이수지의 남편 김종학은 “밀당한 것도 있고 더 다가가면 부담스러워 할까봐, 이 관계도 깨질까봐 그랬다”면서 당시의 심정을 밝혔다. 이수지는 “제가 밀당에 넘어갔다”면서 웃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