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식탁’ 미쓰라 “닭모가지 먹는 모습에 반해” 아내 앞에선 보조개 만개

이미지중앙

Olive : ‘극한식탁’



[헤럴드POP=최하늘 기자]미쓰라진이 애교 많은 남편의 모습을 보였다.

10일 방송된 Olive ‘극한식탁’에서는 미쓰라진이 아내 권다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미쓰라의 아내는 “잘 상상이 안 되시겠지만 집에 있으면 보조개가 보인다”라고 말했고 MC들은 미쓰라에게 보조개가 언제 있었냐며 의아해했다. 이에 미쓰라는 “카리스마는 외출용이다”라면서 “집에선 생각과 의사표현을 잘 안한다”라고 말했다. 미쓰라는 “혼날 수도 있으니까”라고 덧붙이면서 “오늘도 와이프용 얼굴이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날 방송에서 미쓰라진은 아내 권다현이 닭목을 먹는 것을 보고 “저 친구 치킨 좀 먹을 줄 아는데? 평생을 함께해도 되겠다”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