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묘한 이야기' 핀 울프하드 "韓음식 요새 꽤 '힙'해‥먹어볼 것"[화보]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넷플릭스 오리지널 <기묘한 이야기>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핀 울프하드가 <엘르> 코리아 9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캐나다 밴쿠버에서 진행된 이번 촬영을 통해 그는 배우이자 아티스트로서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한 컷 한 컷마다 집중도 있는 모습을 보여준 핀 울프하드는 흠 잡을 데 없이 완벽한 포즈와 표정으로 생 로랑의 룩을 소화해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한편 이 날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떠오르는 스타인 핀 울프하드의 다양한 면모를 발견할 수 있었다. “짧은 필름을 두 개 정도 연출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어요. 앞으로 4년 안에 제대로 된 작품을 연출해 보겠다는 나름의 계획도 있어요. 당연히 연기도 계속 할 거고, 음악도 계속 만들 거예요”라며 자신의 커리어에 대해 소신을 밝히는가 하면, “한국 음식이 요즘 꽤 ‘힙’하다는 걸 잘 알아요. 이왕이면 한국에 가서 진짜 한국 음식을 먹어보는 게 좋을 것 같아요!”라며 한국에 대한 애정과 호기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핀 울프하드의 매력적인 화보와 디지털 필름은 오는 8월부터 <엘르> 공식 인스타그램 @ellekore 과 웹사이트 elle.co.kr, <엘르> 9월호(8월 20일 발행 예정)에서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글, 사진 제공 = 엘르)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