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산호, 결혼 4년만에 전한 2세 소식..."12주차 다로를 소개합니다"

[헤럴드POP=이현진 기자]
이미지중앙


김산호가 결혼 4년만에 아빠가 된다.

13일 김산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로를소개합니다 #12주 #다로"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이미지중앙

김산호 인스타그램



공개된 영상은 태아의 초음파 영상. 김산호는 아내 임신 소식과 함께 아이의 태명을 공개했다. 해당 게시글에는 동료 배우 이청아가 "너무 너어어무 축하해요 오빠. 그리구 달달언니"라고 김산호의 2세 소식을 축하해 눈길을 끌었다. 결혼 4년만에 2세 소식을 전한 김산호에게 누리꾼들의 축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김산호는 지난 2015년 영어교사인 여자친구와 결혼했다. 김산호는 현재 KBS1 '여름아 부탁해'에 출연 중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