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인트1분]원조 청순요정 김윤정, '불청' 방문‥"회사 월차 쓰고 와"

이미지중앙

SBS='불타는 청춘'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원조 청순요정 김윤정이 '불타는 청춘'을 찾았다.

16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경상북도 고령에서의 여행 첫날이 그려졌다.

이날 강수지가 1년 2개월 만에 깜짝 방문한 가운데 새친구도 두 명이나 방문했다. 이에 프로 마중러 구본승이 마중을 나갔다.

김윤정이 먼저 새친구로서 인사를 전했다. 김윤정은 10대 시절 청순의 대명사만이 맡을 수 있는 음료수 CF의 5기 모델로 활약하며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린 바. 김윤정은 여전히 청순한 모습으로 긴장을 내보였다. 김윤정은 "김광규씨도 궁금하고, '불청'에 저와 친한 언니가 있다. 저의 이상형과 구본승 씨도 보고 싶다."며 '불청' 멤버들을 궁금해했다.

김윤정은 구본승을 기다리며 "회사에 다니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김윤정은 "소위 말하는 월차 쓰고 온 것. 저한테 지금은 굉장히 소중한 시간"이라며 미소지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