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강원래 "아들 강선, 웃을 때 나 닮아..팔자눈썹 똑같다"

이미지중앙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헤럴드POP=천윤혜기자]강원래, 김송 부부가 아들 강선 군을 소개했다.

1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는 강원래, 김송 부부와 아들 강선 군이 출연했다.

올해 여섯 살이 된 강선 군. 김송은 "고생이라기보다는 행복한 수고다"며 강선 군을 키우는 것에 대한 기쁨을 표현했다.

그러자 강원래는 "보통 미운 다섯 살, 여섯 살 이라는데 선이는 아직까지 그런 게 없는 것 같다"고 했고 김송 역시 "매일 매일 예쁘다"고 덧붙였다.

강원래는 이어 "평상시에는 아내 닮았다고 하는데 웃을 때는 저 닮았다는 얘기를 많이 듣는다"고 했고 김송은 "팔자 눈썹이 흔하지 않은데 아빠를 쏙 빼닮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성격은 백프로 저를 닮았다. 아빠를 닮길 원하는데 소심하고 내성적이고 섬세하고 겁이 많다. 시키지 않아도 껌딱지다"고 해 눈길을 모았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