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콜2' 뷔페남의 정체는 '노을'→소유와 매칭 성공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mnet '더콜2'방송캡쳐


뷔페남 노을이 소유와의 매칭에 성공했다.

12일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더 콜2'에서는 1차 라인업 마지막 아티스트의 정체가 공개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1차 라인업 마지막 골라듣는 재미가 있는 가요계 뷔페남의 정체가 공개됐다.

뒷모습을 보고 4MC들은 규현과 산들이라고 추측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정체 공개전 뷔페남은 "저의 1순위가 아직 계십니다. 전화주세요"라고 말했다.

뷔페남은 Bon Jovi의 'Always'무대로 시원한 가창력을 선보였다. 무대가 끝나고 소유가 러브콜을 보냈다. 그리고 소유와 뷔페남이 매칭이 되었다.

4MC가 마지막까지 정체를 깨닫지 못한 가운데 그룹 노을이 청혼을 부르며 등장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