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가 체질' 측 "오승윤 교체 결정, 해당 분량 재촬영 및 방송 연기 예정"[공식입장]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고명진 기자]음주운전 방조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오승윤이 JTBC 새 드라마 '멜로가 체질'에서 교체된다.

12일 '멜로가 체질' 제작진은 "최근 음주운전 방조로 입건된 오승윤 씨를 교체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어 제작진 측은 "1회부터 14회에 걸쳐 오승윤 씨의 기 촬영되었던 분량의 재촬영 및 재정비 기간을 거쳐 8월 9일(금)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제작진 측은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분들께 예고했던 일정보다 방송을 연기하게 되어 사과 말씀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하 '멜로가 체질' 제작진 측 입장 전문.

오승윤 씨 관련 <멜로가 체질> 제작진의 입장을 알려드립니다.

<멜로가 체질> 제작진은 최근 음주운전 방조로 입건된 오승윤 씨를 교체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멜로가 체질>은 1회부터 14회에 걸쳐 오승윤 씨의 기 촬영되었던 분량의 재촬영 및 재정비 기간을 거쳐 8월 9일(금)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될 예정입니다.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분들께 예고했던 일정보다 방송을 연기하게 되어 사과 말씀 드립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