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더 짠내투어' 가오슝 혜진투어, 더위와 함께 '힙트로' 투어(종합)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tvN '더 짠내투어' 방송캡쳐


대만 가오슝에서 한혜진이 '힙트로'투어를 준비했다.

1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더 짠내투어'에서는 가오슝 1일차 혜진투어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상암동에서 새로운 멤버들이 만나기로 했다. 먼저 도착한 박명수는 "기쁘기도 하지만 지켜주지 못했던 동생들 새로 합류하는 멤버들이 다 나랑 교류가 없어요"라고 말했다.

박명수는 "잘 모르니까 약간 좀"라며 긴장했다. 그리고 차례로 도착한 멤버들이 서로 어색해했다.

이어 제작진은 박명수를 제외한 새로운 멤버 한혜진, 규현, 이용진이 가오슝 여행의 계획을 짠다며 새로운 투어 룰로 '가심비'가 추가되었다고 설명했다.

또 제작진은 가오슝의 1인당 금액이 역대 짠내투어의 최저 금액보다 천원 적은 1인당 74000원이라고 알려줬다.

가오슝의 게스트로 광희가 등장했다. 그리고 규현을 보기 위해 공항에 팬들이 모여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가오슝 첫번째 투어는 한혜진이 시작했다. 한혜진은 "너무 긴장했다"며 "힙트로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혜진이 아이패스를 구매한다고 했다. 한혜진은 3일 동안 써야하는 아이패스를 셋이서 나누자고 했다. 그리고 한혜진은 뉴요커 다운 영어실력을 보여줬다.

한혜진이 사전에 "제가 돈계산을 못해요"라며 걱정하던 대로 아이패스를 결제하던 한혜진이 힘들어했다.

그리고 한혜진이 지하철을 타는데 방향을 못찾아 멤버들이 알려주는 모습을 보여줬다.

한혜진이 3시에 시작하는 라이팅 쇼를 보여주기 위해 지하철 부터 정신없이 움직이는 모습을 보여줬다.

한혜진이 준비한 라이팅 쇼에 멤버들이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박명수가 "관광객도 없다. 우리만 있어요. 우리만 좋아해요"라고 말했다. 그리고 규현은 "여기온게 부끄러운게 아니라는 거죠?"라며 부끄러워 했다.

밖으로 나온 멤버들이 더운 날씨에 시원한 음식을 원했다.

한혜진은 "이보다 더 시원할 수 없다"라며 자신만만해 했지만 야외에 있는 식당에 광희가 절망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이용진이 "누나가 키가 커서 보폭이 너무 커서 따라가기가 힘들어"라고 말했다. 규현은 "우리 중에 누나가 제일 키 큰거 같다"라고 했다.

돼지갈비탕을 먹고 멤버들이 모두 만족했다.

튀김갈비를 먹어보자고 하자 규현은 "혹시 저기 뒤에있는 그거에요? 벌칙 아니죠?"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한국에서 핫한 흑당 버블티의 원조를 찾아갔다. 그리고 모든 멤버들이 취향저격 당했다고 했다.

한혜진이 혼자 직진하는 모습에 "걸음이 급해요. 마음이 초조하고 그래서 제가 맨 앞에 있더라고요"라고 말했다.

'보얼예술특구'에 도착했다. 한혜진은 광희의 사진을 찍기 위해 바닥에 눕는 열정을 보여줬다. 이어 열심히 사진을 찍고 전망대로 향했다.

규현이 "그래도 이거 없어보였는데 꽤 올라가네"라고 말했다 그리고 전망대에서 멤버들이 "너무 예뻐" "대박이다"라며 만족했다. 그리고 마침 뜬 무지개를 배경 삼아 사진을 남겼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