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정, 7월 1일 컴백…발라드 앨범 '노랫말' 발매[공식]

이미지중앙

사진=미스틱스토리 제공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가수 박재정이 7월 발라드 앨범으로 컴백한다.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13일 "박재정이 7월 1일 두 번째 미니앨범 '노랫말'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박재정의 '노랫말'은 박재정의 진심이 담긴 감성 '노랫말'로 채워진 발라드 앨범으로, 총 일곱 트랙이 수록되어 있다.

박재정만의 발라드를 위해 실력파 작곡가, 작사가들로 구성된 이번 앨범은 한 곡 한 곡마다 박재정의 한층 성장한 가창력과 섬세한 감정선을 느낄 수 있다.

이날 공개된 첫 번째 콘셉트 포토 속 박재정은 청량미 가득한 훈훈한 비주얼로, 누군가에게 진심을 전하는 순수 청년의 분위기를 보여준다.

박재정의 새 앨범은 지난 2014년 첫 미니앨범 ‘STEP 1’이후 약 5년 만으로, 오랫동안 앨범을 기다려온 팬들에게도 기쁜 소식이다.

박재정은 전날 자신의 팬카페에 앨범 소식을 전하며 "오랜 기간 준비한 만큼 정말 오래 기다리셨다"며 "이제는 저의 것이 아닌 여러분의 것이 되니, 각자의 감정으로 한 곡 한 곡 시간을 보내주셨으면 한다"고 글을 남겼다.

한편, 박재정은 호소력 짙은 깊은 감성을 가진 차세대 발라더로, 2014년 데뷔 앨범 이후 프로듀서 윤종신과 함께 '두 남자', '여권', '시력', '악역' 등 발라드곡을 연이어 발표하며 발라드에 최적화된 목소리와 감수성을 갖춰나갔다. 나아가 '가사', '4년' 등 자작곡을 통해 음악적 성장을 보여주기도 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