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X박중훈, 재능기부로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프로그램 동참(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안성기, 박중훈이 재능기부로 유해발굴감식단을 돕는다.

국민배우 안성기와 박중훈이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의 다양한 프로그램에 재능기부로 동참한다.

먼저 박중훈은 오늘(13일) 유해발굴감식단 홍보대사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함께 강원도 화천지역 유해발굴현장을 직접 탐방하는 '타임머신 1950' 행사에 참여한다. 안성기는 유해발굴감식단 라디오 광고의 내레이션에 재능기부로 참여한다.

이에 대해 안성기와 박중훈은 "전사자 유해가 하루 빨리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하는데 우리가 동참한 일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랄 뿐이다"고 말했다.

서경덕 교수는 "유해발굴사업의 성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6?25전사자 유해소재에 대한 제보 및 유가족들의 유전자 시료채취가 매우 중요하다"며 "국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SNS로 모집한 네티즌 20여명이 함께 동행한다. 외국인 및 장애인, 6.25 참전용사 손녀 등 다양한 사연의 네티즌들이 동참해 더 뜻깊은 행사가 될 예정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