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블유' 임수정, 이다희 의심 "유니콘에 정보 흘렸냐…전혜진과 만난거 안다"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tvN '검블유' 방송캡쳐


임수정이 이다희를 의심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12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는 배타미(임수정 분)가 차현(이다희 분)을 의심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배타미가 "비교 광고 어때요?"라고 말하자 차현은 "고소 당할 수 있다"고 했다.

이에 배타미는 "손해배상액 보다 우리 수익이 더 클거니까"라고 답했다.

배타미가 "광고는 오늘로 부터 2주 후에 라이브 합니다"라며 "1주일 만에 광고를 제작할거다. 유니콘의 부정적인 여론이 벌써 없어지고 있다 우리가 그걸 기다릴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이에 차현은 "유니콘에선 안하고 바로만 하는 서비스가 하나 있다"고 말했다.

바로와 광고를 계약하기로 한 배우 한민규가 유니콘과의 계획으로 바로의 광고 스케줄을 펑크냈다.

이에 배타미가 차현에게 "당신 송이사랑 따로 만나는 사이잖아"라며 유니콘으로 정보를 유출한게 당신 아니냐며 의심했다.

자신을 의심하는 배타미에 차현은 "나 여기서 12년을 일했다. 계약서에 도장 안찍고 일 벌린건 당신이잖아 가서 책임이나 져"라며 화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